한국에서 온 따뜻한 나눔 > 현장스토리 | 지미션

현장스토리

Home > 지미션 > 현장스토리

현장스토리

선교편지 한국에서 온 따뜻한 나눔

페이지 정보

작성자 지미션 댓글 0건 조회 69회 작성일 21-02-02 14:23

본문



a64d22c626d4264d8c770b029e4442ad_1612242717_9064.png



필리핀은 크고 작은 태풍과 코로나로 어려움을 겪고 있습니다.

 

코로나로 인해 하루에 2~3천명의 확진자가 나오고

이미 많은 가게들이 문을 닫아 생업과 굶주림에 힘들어 하고 있습니다.

빈민촌의 주민들은 자주 발생하는 태풍들에 집까지 잃어 더욱 상황은 어렵습니다.



a64d22c626d4264d8c770b029e4442ad_1612242778_6715.jpg



태풍과 코로나로 어려운 가운데 현지 성도들에게 쌀 나눔을 이어오고 있습니다.

한국에서의 따뜻한 나눔이 계속해서 이어지고 있어 너무나 감사합니다.

 

태풍과 코로나로 더 이상의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기도해주세요.



a64d22c626d4264d8c770b029e4442ad_1612242938_5204.jpg



10월엔 CPI(성경학교)가 입학식을 하였습니다.

너무나 감사하게도 12명의 신입생들을 맞이할 수 있었습니다.

하나님의 일꾼으로 더 많은 사역을 감당할 수 있도록 기도 부탁드립니다.



a64d22c626d4264d8c770b029e4442ad_1612242985_3036.jpg



산티아고의 학생들은 인터넷 수강을 할 수 없어

8월부터 선생님들의 방문 학습으로 수업을 하고 있습니다.

매일매일 학생들의 집을 방문하여 가르쳐야 하는 선생님들의 수고가 많지만

끝까지 잘 이루어 질 수 있도록, 코로나가 빨리 안정되어 

학생들이 학교에서 함께 수업을 들을 수 있도록 기도 부탁드립니다.



a64d22c626d4264d8c770b029e4442ad_1612243030_0297.jpg



더 많은 학생들이 학교 활동을 할 수 있는

과림리 50주년 종합기념관이 은혜 가운데 건축이 마무리 되었습니다.

어린 학생들이 안전하게 머무를 수 있는 공간이 생겨서

너무나 큰 기쁨과 감사가 넘쳤습니다.



a64d22c626d4264d8c770b029e4442ad_1612243061_8534.jpg



끝나지 않는 코로나 상황으로 인해 많은 분들이 어려움을 겪고 계십니다.

그럼에도 사역함에 있어 항상 함께 해주심에 너무나 감사드립니다.


이명재선교사님 사역에 많은 기도와 참여로 함께해 주시기 바랍니다. 


a64d22c626d4264d8c770b029e4442ad_1612243607_2775.png
 


댓글목록

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.


사단법인 지미션 인터내셔널
(우)04001 서울특별시 마포구 월드컵북로5가길 12 서교빌딩 4층
대표자 박충관 고유번호 491-82-00411
대표번호 02-6334-0303 팩스 02-6383-0333
상담시간 10:00-17:00 이메일 gmission@gmission.or.kr COPYRIGHTⒸ 2018 GMISSION ALL RIGHTS RESERVED.
선교후원 입금계좌
우리은행  1005-403-833473 (예금주 : 사단법인 지미션 인터내셔널)
* 기부금 영수증 등 후원내역 관리를 위해서 계좌입금 후 연락부탁드립니다.

뉴스레터 구독하기

개인정보의 수집 및 이용에 동의하십니까?     [전문보기]